Microsoft MVP성태의 닷넷 이야기
오류 유형: 690. robocopy - ERROR : No Destination Directory Specified. [링크 복사], [링크+제목 복사]
조회: 1122
글쓴 사람
정성태 (techsharer at outlook.com)
홈페이지
첨부 파일
 

robocopy - ERROR : No Destination Directory Specified.

robocopy를 실행할 때 다음과 같은 식으로 실행하면,

c:\> robocopy "c:\temp\" d:\temp test.dll

"ERROR : No Destination Directory Specified." 오류 메시지가 발생합니다. 이상하죠? robocopy는 대상 디렉터리가 없으면 만들기 때문에 저런 오류가 발생할 이유가 없습니다. 실제 원인은 robocopy의 출력을 자세하게 봐야 합니다.

C:\> robocopy "c:\temp\" d:\temp test.dll

-------------------------------------------------------------------------------
   ROBOCOPY     ::     Robust File Copy for Windows
-------------------------------------------------------------------------------

  Started : 03 12월 2020 오전 10:30:48
   Source : c:\temp" d:\temp test.dll\
     Dest -

    Files : *.*

  Options : *.* /DCOPY:DA /COPY:DAT /R:1000000 /W:30

------------------------------------------------------------------------------

ERROR : No Destination Directory Specified.

       Simple Usage :: ROBOCOPY source destination /MIR

             source :: Source Directory (drive:\path or \\server\share\path).
        destination :: Destination Dir  (drive:\path or \\server\share\path).
               /MIR :: Mirror a complete directory tree.

    For more usage information run ROBOCOPY /?


****  /MIR can DELETE files as well as copy them !

보는 바와 같이 "Source" 디렉터리로 지정된 값이,

c:\temp" d:\temp test.dll\

독특합니다. 그 이유는 robocopy의 인자에 전달한 소스 경로의 마지막에 붙은 '\' 문자 때문입니다.

"c:\temp\"

robocopy는 일반적으로 '\' 문자를 escape 용도로 사용하지 않는데, 유독 마지막 경로에 붙은 글자에 대해서는 escape 용도로 쓰여서 그다음의 겹따옴표를 구분자가 아닌 문자열의 일부로 받아들이게 만듭니다. 그래서 토큰 파싱 작업에서 첫 번째 인자를 둘러싼 겹따옴표의 마지막 구분자가 사라져서 이후의 문자열 끝까지를 묶어 처리해 버린 것입니다.

결국 "Dest"에 해당하는 인자는 비어있게 되고 "ERROR : No Destination Directory Specified." 오류가 자연스럽게 발생합니다.

따라서 해결 방법은 상황에 따라 3가지로 나뉩니다.

1) 경로의 마지막에 있는 '\' 문자를 제거하거나,
robocopy "c:\temp" d:\temp test.dll

2) 마지막에 꼭 '\' 문자를 넣어야 한다면 escape 용도로 사용되지 않게 두 번을 연속 기재하거나,
robocopy "c:\temp\\" d:\temp test.dll

3) 겹따옴표를 떼어내는 식으로 처리하면 됩니다.

robocopy c:\temp\ d:\temp test.dll




[이 글에 대해서 여러분들과 의견을 공유하고 싶습니다. 틀리거나 미흡한 부분 또는 의문 사항이 있으시면 언제든 댓글 남겨주십시오.]

[연관 글]


donaricano-btn



[최초 등록일: ]
[최종 수정일: 12/4/2020]

Creative Commons License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코리아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센스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by SeongTae Jeong, mailto:techsharer at outlook.com

비밀번호

댓글 쓴 사람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
NoWriterDateCnt.TitleFile(s)
12550정성태3/5/2021602오류 유형: 701. Live Share 1.0.3713.0 버전을 1.0.3884.0으로 업데이트 이후 ContactServiceModelPackage 오류 발생하는 문제
12549정성태3/4/2021631오류 유형: 700. VsixPublisher를 이용한 등록 시 다양한 오류 유형 해결책
12548정성태3/4/2021673개발 환경 구성: 546. github workflow/actions에서 nuget 패키지 등록하는 방법
12547정성태3/3/2021897오류 유형: 699. 비주얼 스튜디오 - The 'CascadePackage' package did not load correctly.
12546정성태3/3/2021762개발 환경 구성: 545. github workflow/actions에서 빌드시 snk 파일 다루는 방법 - Encrypted secrets
12545정성태3/2/20211507.NET Framework: 1026. 닷넷 5에 추가된 POH (Pinned Object Heap) [7]
12544정성태2/26/20211162.NET Framework: 1025. C# - Control의 Invalidate, Update, Refresh 차이점 [2]
12543정성태2/26/20211115VS.NET IDE: 158. C# - 디자인 타임(design-time)과 런타임(runtime)의 코드 실행 구분
12542정성태2/20/20211257개발 환경 구성: 544. github repo의 Release 활성화 및 Actions를 이용한 자동화 방법
12541정성태2/18/2021993개발 환경 구성: 543. 애저듣보잡 - Github Workflow/Actions 소개
12540정성태2/17/2021988.NET Framework: 1024. C# - Win32 API에 대한 P/Invoke를 대신하는 Microsoft.Windows.CsWin32 패키지
12539정성태2/16/20211075Windows: 189. WM_TIMER의 동작 방식 개요파일 다운로드1
12538정성태2/15/20211268.NET Framework: 1023. C# - GC 힙이 아닌 Native 힙에 인스턴스 생성 - 0SuperComicLib.LowLevel 라이브러리 소개 [2]
12537정성태2/11/20211363.NET Framework: 1022. UI 요소의 접근은 반드시 그 UI를 만든 스레드에서! - 두 번째 이야기
12536정성태2/9/20211304개발 환경 구성: 542. BDP(Bandwidth-delay product)와 TCP Receive Window
12535정성태2/9/2021902개발 환경 구성: 541. Wireshark로 확인하는 LSO(Large Send Offload), RSC(Receive Segment Coalescing) 옵션
12534정성태2/8/20211218개발 환경 구성: 540. Wireshark + C/C++로 확인하는 TCP 연결에서의 closesocket 동작 [1]파일 다운로드1
12533정성태2/8/20211184개발 환경 구성: 539. Wireshark + C/C++로 확인하는 TCP 연결에서의 shutdown 동작파일 다운로드1
12532정성태2/6/20211054개발 환경 구성: 538. Wireshark + C#으로 확인하는 ReceiveBufferSize(SO_RCVBUF), SendBufferSize(SO_SNDBUF) [1]
12531정성태2/5/2021934개발 환경 구성: 537. Wireshark + C#으로 확인하는 PSH flag와 Nagle 알고리듬파일 다운로드1
12530정성태2/4/20211397개발 환경 구성: 536. Wireshark + C#으로 확인하는 TCP 통신의 Receive Window
12529정성태2/4/20211011개발 환경 구성: 535. Wireshark + C#으로 확인하는 TCP 통신의 MIN RTO [1]
12528정성태2/1/20211080개발 환경 구성: 534. Wireshark + C#으로 확인하는 TCP 통신의 MSS(Maximum Segment Size) - 윈도우 환경
12527정성태2/1/20211065개발 환경 구성: 533. Wireshark + C#으로 확인하는 TCP 통신의 MSS(Maximum Segment Size) - 리눅스 환경파일 다운로드1
12526정성태2/1/2021861개발 환경 구성: 532. Azure Devops의 파이프라인 빌드 시 snk 파일 다루는 방법 - Secure file
12525정성태2/1/2021735개발 환경 구성: 531. Azure Devops - 파이프라인 실행 시 빌드 이벤트를 생략하는 방법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