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crosoft MVP성태의 닷넷 이야기
글쓴 사람
정성태 (techsharer at outlook.com)
홈페이지
첨부 파일
 

윈도 운영체제는 태생적으로 갖고 있는 문제들로 인해 아직도 매우 취약한 운영체제로 분류됩니다?!!

다음과 같은 글이 있군요.

SETHC.EXE 의 취약성을 이용한 백도어 공격 기법
; https://blogger.pe.kr/448

저런 성격의 글이 있으면 ^^ 정확한 사실을 알려주는 글도 있어야 하지 않겠습니까?

우선, 저 공격(?)은 C:\Windows\System32 폴더에 있는 sethc.exe 파일을 다른 exe 파일로 교체한다는 것을 가정하면서 비롯됩니다. 그런데, 벌써부터 좀 뭔가 이상하지 않은가요? 혹시 모르시겠다면, 실제로 해당 작업을 수행해 보면 됩니다.

c:\temp> copy C:\Windows\System32\cmd.exe C:\Windows\System32\sethc.exe

위와 같이 교체를 시도하면 대번에 "Access is denied"라는 오류와 함께 실제로는 복사가 안 되는 것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c:\temp> copy C:\Windows\System32\cmd.exe C:\Windows\System32\sethc.exe
Overwrite C:\Windows\System32\sethc.exe? (Yes/No/All): y
Access is denied.
        0 file(s) copied.

다시 말해, 저 작업을 하려면 "관리자 권한"이 필요하다는 것입니다. 자, 그럼 이제 "닭이 먼저냐, 달걀이 먼저냐"라는 문제에 빠집니다. sethc.exe 취약성이라고 하는 저 공격을 시도하려면 우선 대상이 되는 사용자 컴퓨터에서 악성 프로그램을 "관리자 권한"으로 실행시켰어야 하는 것입니다.

그런데, "관리자 권한"으로 대상 컴퓨터에서 악성 프로그램을 실행시킬 수 있다면, 왜 굳이 불편하게 "Shift" 키를 5번 눌러야 실행시키는 그 프로그램을 백도어로 써야 할까요? 이미 관리자 권한으로 침투에 성공했기 때문에 얼마든지 더 은밀하게 백도어를 만들 수 있으므로 sethc.exe 따위에 눈길을 줄 필요가 없습니다.




sethc.exe 덮어쓰기가 "Access is denied" 없이 가능한 시나리오가 하나 있긴 합니다. 바로 (마이크로소프트가 절대 권장하지 않지만 사용자 스스로 기본 설정된) "UAC 보안"을 해제하는 것입니다. 사실 이것도 역시 말이 안 되는데요, UAC 보안을 해제하면 실행되는 모든 프로그램들이 관리자 권한을 얻게 되므로 역시나 마찬가지로 굳이 sethc.exe를 이용할 필요 없이 시스템을 아무렇게나 가지고 놀 수 있는 환경이 되기 때문에 더 큰 보안 공격을 취할 수 있습니다. (마치 리눅스를 항상 "root" 계정으로만 로그인해서 사용한다는 것이나 마찬가지입니다.)

윈도우 운영체제가 "태생적"으로 보안에 취약하다는 것은, 2001년도에 출시된 Windows XP 시절의 이야기입니다. 그리고 18년 전의 그 운영체제를 사용하는 습관으로 윈도우 10을 사용(UAC를 해제)했을 때의 이야기이고!




[이 글에 대해서 여러분들과 의견을 공유하고 싶습니다. 틀리거나 미흡한 부분 또는 의문 사항이 있으시면 언제든 댓글 남겨주십시오.]



donaricano-btn



[최초 등록일: ]
[최종 수정일: 5/16/2019]

Creative Commons License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코리아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센스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by SeongTae Jeong, mailto:techsharer at outlook.com

비밀번호

댓글 쓴 사람
 



2019-09-19 06시33분
[helios] 좀 오래된 게시글인데 댓글을 씁니다. 그래도 이 사람은 기술적 근거라도 대면서 윈도우 운영체제가 불안하다고 하는군요. 어느분은 윈도우는 그래픽이라서 불안하고 리눅스는 텍스트라서 안전하다고 우깁니다.
[손님]
2019-09-20 10시14분
[정환나라] ㄴ 그래서 영화를 안보고 소설만 봐야ㅋㅋㅋㅋ
[손님]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
NoWriterDateCnt.TitleFile(s)
376정성태1/13/201110175모니터 - 삼성 BX2431, 알파스캔 TLED24
374정성태1/7/20119723윈도우 라이브 메신저 - Windows Server 2008 R2 에서 "Remote Assistance" 활성화 하기
373정성태12/29/20109148나니아 연대기 - 새벽 출정호의 항해 트레일러 음악
372정성태12/25/201010405내용 복사(Copy & Paste)를 막은 블로그가 줄어들길 바랍니다!!! [8]
371정성태12/22/201042755뽀모도로 타이머 - 데스크톱용 [3]
370정성태12/20/201013178노트북과 PC에서 iPad를 충전시킴 ^^ [1]
369정성태12/15/201011394Adobe Reader - 마지막으로 본 페이지 기억시키는 방법 [3]
368정성태12/12/201017935새로운 취미 ^^ - 레고 마인드스톰 (LEGO Mindstorms) [2]
365정성태11/30/201012041프로그래머라면! [3]파일 다운로드2
364정성태11/27/20108578성태의 트위터 정책 ^^ (Follow/Unfollow) [2]
361정성태11/21/201010279Microsoft Wireless Mobile Mouse 6000과 Arc Mouse에 대해서! [2]
359정성태11/16/20108201내가 숨쉬는 공기 - The Air I Breathe
358정성태10/30/20108951너무 어렵게 생각하지 마세요. ^^
356정성태10/25/20108914Windows Live Messenger 2011 크기 줄이는 방법
355정성태10/22/20108095TechMatch: 마이크로소프트 LCA와 MVP가 함께 NGO 단체를 대상으로 기술적인 문제를 해결
354정성태10/18/201027021윈도우 7 홈 프리미엄(Home Premium) 버전에서 "로컬 보안 정책 (secpol.msc)" 설정 [1]
352정성태10/11/20108583SEO 와 ASP.NET(JSP,ASP) / Silverlight(Flash) / Ajax
351정성태10/10/20109725구글 크롬이 클릭원스 배포였군요. ^^
350정성태10/5/20109035[종료] Visual Studio 2010 Ultimate with MSDN 구독권 1개를 드립니다. [2]
349정성태9/26/20108178How To Become A Famous Blogger
348정성태9/19/201011002cmd.exe와 command.exe의 차이점파일 다운로드1
347정성태9/17/20108446IE 9 베타 - 바로가기 창(즐겨찾기 모음)
346정성태9/17/201010071Internet Explorer 9 베타와 ActiveX, 그리고 플래시
345정성태9/13/20107556소프트웨어 패키지 스페셜리스트(Software Package Specialist)?
344정성태9/7/201011028윈도우 7 백업 오류: 0x80780048 [2]
343정성태8/31/20107913Why Embedded has become cool (again)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