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crosoft MVP성태의 닷넷 이야기
글쓴 사람
정성태 (techsharer at outlook.com)
홈페이지
첨부 파일
 

.NET Core/5+에서는 구할 수 없는 HttpRuntime.AppDomainAppId

AppDomainAppId는 System.Web.dll에 포함된 System.Web.HttpRuntime의 정적 속성으로,

HttpRuntime.AppDomainAppId Property
; https://docs.microsoft.com/en-us/dotnet/api/system.web.httpruntime.appdomainappid

IIS w3wp.exe에서 호스팅되는 경우 다음과 같은 유형으로 (AppPool이 아닌) 웹 애플리케이션의 고유 경로를 반환합니다.

/LM/W3C/<site id>/<servicename>

물론 다른 호스팅 환경에서는 저게 별 의미가 없지만, 그래도 IIS에서 활성화되는 경우라면 AppPool은 환경 변수를 통해 구할 수 있고, 그 AppPool에 활성화되는 Web Application의 고유 경로를 구할 수 있으므로 .NET Core/5+ 환경에서도 나름 의미가 있습니다.

문제는, HttpRuntime 클래스 자체가 오직 .NET Framework에서만 사용할 수 있다는 점입니다. .NET Core/5+에서는 BCL에서 누락됐으므로 당연히 그것과 관련된 모든 멤버를 사용할 수 없습니다. 이에 대해 아래의 답글을 보면,

AppDomainAppId in .NET Core?
; https://stackoverflow.com/questions/52891211/appdomainappid-in-net-core

HttpRuntime.cs 소스 코드로부터 AppDomainAppId의 값을 구하는 방법이 나옵니다.

_appDomainAppId = GetAppDomainString(".appId");

public static String AppDomainAppId 
{
    get { return _theRuntime._appDomainAppId; }
}

private static String GetAppDomainString(String key) 
{
    Object x = Thread.GetDomain().GetData(key);
 
    return x as String;
}

AppDomain 컨텍스트에 ".appId"라는 키로 값이 보관돼 있군요. 그나저나... 그럼 이 값은 언제 설정이 되는 걸까요? 아쉽게도 이것은 추적이 되지 않습니다. 나름대로 조사를 해봤는데, ".appId" 값이 설정되는 시기는 "PipelineRuntime.InitializeApplication" 호출이었는데요, 이때의 호출 스택을 보면 .NET Framework이 아닌 Native DLL에서 호출되고 있습니다.

>    System.Web.dll!System.Web.Hosting.PipelineRuntime.InitializeApplication(System.IntPtr appContext)   Unknown Non-user code. Skipped loading symbols.
    [AppDomain Transition]      Annotated Frame
    [Native to Managed Transition]      Annotated Frame
    webengine4.dll!W3_MGD_APP_CONTEXT::InitializeMgdApplication(void)   Unknown Non-user code. Symbols loaded.
    webengine4.dll!W3_MGD_APP_CONTEXT::OnApplicationResolveModules(class IHttpApplicationResolveModulesProvider *,void *)   Unknown Non-user code. Symbols loaded.
    webengine4.dll!CMgdEngGlobalModule::OnGlobalApplicationResolveModules(class IHttpApplicationResolveModulesProvider *)   Unknown Non-user code. Symbols loaded.
    iiscore.dll!W3_SERVER::GlobalNotify()   Unknown Non-user code. Symbols loaded.
    iiscore.dll!W3_APPLICATION::ResolveModules(void)    Unknown Non-user code. Symbols loaded.
    iiscore.dll!W3_APPLICATION::SetupNotificationContext()  Unknown Non-user code. Symbols loaded.
    iiscore.dll!W3_CONTEXT::SetupStateMachinePhase2()   Unknown Non-user code. Symbols loaded.
    iiscore.dll!W3_CONTEXT::SetupStateMachine() Unknown Non-user code. Symbols loaded.
    iiscore.dll!W3_MAIN_CONTEXT::OnNewRequest() Unknown Non-user code. Symbols loaded.
    w3dt.dll!UL_RECEIVE_CONTEXT::DoWork()   Unknown Non-user code. Symbols loaded.
    w3dt.dll!WP_CONTEXT::OnCompletion(unsigned long,unsigned long,struct _OVERLAPPED *) Unknown Non-user code. Symbols loaded.
    w3tp.dll!THREAD_POOL_DATA::ThreadPoolThread(void)   Unknown Non-user code. Symbols loaded.
    w3tp.dll!THREAD_POOL_DATA::ThreadPoolThread()   Unknown Non-user code. Symbols loaded.
    w3tp.dll!THREAD_MANAGER::ThreadManagerThread()  Unknown Non-user code. Symbols loaded.
    kernel32.dll!BaseThreadInitThunk() Unknown Non-user code. Symbols loaded.
    ntdll.dll!RtlUserThreadStart() Unknown Non-user code. Symbols loaded.

아마도 webengin4.dll이나 iiscore.dll 측에서 이미 AppDomain의 ".appId"를 설정하는 것으로 보입니다.

그 외에도 추적해 보면 System.Web.Hosting.ProcessHost.StartApplication 메서드가 불릴 때도 appId에 "/LM/W3C/<site id>/<servicename>" 형식의 ID 값이 전달되는데,

// System.Web!System.Web.Hosting.ProcessHost
public void StartApplication(string appId, string appPath, out object runtimeInterface)
{
        // ...[생략]...
        IApplicationHost applicationHost = this.CreateAppHost(appId, appPath);
        LockableAppDomainContext lockableAppDomainContext = this._appManager.GetLockableAppDomainContext(appId);
        // ...[생략]...
}

이것 역시도 호출 스택을 보면 PipelineRuntime.InitializeApplication처럼 webengine4.dll에서 호출이 됩니다. 그런 걸로 봤을 때, iis와 연동된 Native DLL 측에서 이미 AppDomainAppId에 해당하는 값이 구해졌고 어떤 식으로든 AppDomain 문맥 정보에 설정된 것으로 판단됩니다.

따라서, 굳이 AppDomainAppId 값을 구해야 한다면 현재 로딩된 응용 프로그램의 경로와 같은 여러 정황 단서를 이용해 ServerManager와 같은 개체를 활용해 직접 매칭되는 값을 구해오는 수밖에는 없습니다.

IIS Metabase와 ServerManager 개체 활용
; https://www.sysnet.pe.kr/2/0/973




[이 글에 대해서 여러분들과 의견을 공유하고 싶습니다. 틀리거나 미흡한 부분 또는 의문 사항이 있으시면 언제든 댓글 남겨주십시오.]







[최초 등록일: ]
[최종 수정일: 7/19/2022]

Creative Commons License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코리아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센스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by SeongTae Jeong, mailto:techsharer at outlook.com

비밀번호

댓글 작성자
 




...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
NoWriterDateCnt.TitleFile(s)
13192정성태12/13/20224384Linux: 55. 리눅스 - bash shell에서 실수 연산
13191정성태12/11/20225300.NET Framework: 2077. C# - 직접 만들어 보는 SynchronizationContext파일 다운로드1
13190정성태12/9/20225710.NET Framework: 2076. C# - SynchronizationContext 기본 사용법파일 다운로드1
13189정성태12/9/20225943오류 유형: 831. Visual Studio - Windows Forms 디자이너의 도구 상자에 컨트롤이 보이지 않는 문제
13188정성태12/9/20225198.NET Framework: 2075. C# - 직접 만들어 보는 TaskScheduler 실습 (SingleThreadTaskScheduler)파일 다운로드1
13187정성태12/8/20225091개발 환경 구성: 654. openssl - CA로부터 인증받은 새로운 인증서를 생성하는 방법 (2)
13186정성태12/6/20223652오류 유형: 831. The framework 'Microsoft.AspNetCore.App', version '...' was not found.
13185정성태12/6/20224537개발 환경 구성: 653. Windows 환경에서의 Hello World x64 어셈블리 예제 (NASM 버전)
13184정성태12/5/20223928개발 환경 구성: 652. ml64.exe와 link.exe x64 실행 환경 구성
13183정성태12/4/20223756오류 유형: 830. MASM + CRT 함수를 사용하는 경우 발생하는 컴파일 오류 정리
13182정성태12/4/20224419Windows: 217. Windows 환경에서의 Hello World x64 어셈블리 예제 (MASM 버전)
13181정성태12/3/20223811Linux: 54. 리눅스/WSL - hello world 어셈블리 코드 x86/x64 (nasm)
13180정성태12/2/20224067.NET Framework: 2074. C# - 스택 메모리에 대한 여유 공간 확인하는 방법파일 다운로드1
13179정성태12/2/20223537Windows: 216. Windows 11 - 22H2 업데이트 이후 Terminal 대신 cmd 창이 뜨는 경우
13178정성태12/1/20223978Windows: 215. Win32 API 금지된 함수 - IsBadXxxPtr 유의 함수들이 안전하지 않은 이유파일 다운로드1
13177정성태11/30/20224759오류 유형: 829. uwsgi 설치 시 fatal error: Python.h: No such file or directory
13176정성태11/29/20223704오류 유형: 828. gunicorn - ModuleNotFoundError: No module named 'flask'
13175정성태11/29/20225009오류 유형: 827. Python - ImportError: cannot import name 'html5lib' from 'pip._vendor'
13174정성태11/28/20223909.NET Framework: 2073. C# - VMMap처럼 스택 메모리의 reserve/guard/commit 상태 출력파일 다운로드1
13173정성태11/27/20224548.NET Framework: 2072. 닷넷 응용 프로그램의 스레드 스택 크기 변경
13172정성태11/25/20224444.NET Framework: 2071. 닷넷에서 ESP/RSP 레지스터 값을 구하는 방법파일 다운로드1
13171정성태11/25/20224029Windows: 214. 윈도우 - 스레드 스택의 "red zone"
13170정성태11/24/20224384Windows: 213. 윈도우 - 싱글 스레드는 컨텍스트 스위칭이 없을까요?
13169정성태11/23/20224917Windows: 212. 윈도우의 Protected Process (Light) 보안 [1]파일 다운로드2
13168정성태11/22/20224251제니퍼 .NET: 31. 제니퍼 닷넷 적용 사례 (9) - DB 서비스에 부하가 걸렸다?!
13167정성태11/21/20224259.NET Framework: 2070. .NET 7 - Console.ReadKey와 리눅스의 터미널 타입
...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